• 최신 업데이트 - 2017.10.23 21:10
  • 로그인
2017년 8월의 좋은 보도상 시상식
등록 2017.09.27 14:26
조회 32

2017년 9월 26일 공덕동 교육공간 ‘말’에서 ‘2017년 8월의 좋은 보도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8월의 좋은 신문보도는 이명박 정부가 국정원의 댓글 공작에 개입했고, 여론조작 또한 조직적으로 이뤄졌다는 사실을 밝혀낸 한겨레 <국정원, 댓글알바 30개팀 3500명 운영했다> 등 ‘국정원 여론조작’ 단독 보도가 뽑혔다.

 

좋은 방송보도는 5.18 광주민주화운동 당시 전두환 신군부가 자행한 살육의 증거를 제시함으로써, 진상규명의 결정적 계기를 마련한 JTBC의 ‘5.18 광주 공습설’ 관련 증언 보도를 선정했다. 

 

‘박근혜-삼성 뇌물’ 사건의 핵심 증거인 ‘장충기 문자’를 단독 공개해, 국민의 알 권리를 충족하고, ‘삼성 공화국’의 부끄러운 민낯을 고발한 시사인의 ‘삼성 장충기 문자’ 관련 보도를 좋은 온라인 보도로 선정했다. 

 

 

20170926-2017년8월좋은보도상시상식_03.jpg

‘2017년 8월의 좋은 방송 보도’로 수상자 JTBC 유선의(가운데), 김민관 기자

 

 

20170926-2017년8월좋은보도상시상식_02.jpg

‘2017년 8월의 좋은 온라인 보도’ 수상자 시사인 김은지 기자(오른쪽)

 

20170926-2017년8월좋은보도상시상식.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