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09 논평 KT&G는 언론 재갈 물리기용 기자급여 가압류 당장 취소하라 2020-05-18
1408 논평 ‘정치활동’ 확인된 부적격자 전광삼 방송통신심의위원은 해촉되어야 한다 2020-05-14
1407 논평 ‘언론인 성범죄’ 연루 사건, 철저한 진상규명과 엄벌로 재발 방지하라 2020-04-29
1406 논평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세월호, 5‧18민주화운동 모욕하는 이상로 위원을 즉각 해임 건의하라 2020-04-28
1405 논평 시민단체 ‘악성 바이러스’로 모욕한 전원책이야말로 ‘막말 바이러스’다 2020-04-23
1404 논평 <총선미디어감시연대 논평> 21대 총선, 스스로 문제 드러낸 종편 2020-04-14
1403 논평 차명진의 세월호에 대한 ‘막말 혐오표현’, 이렇게 보도합시다 2020-04-09
1402 논평 <총선미디어감시연대 논평> ‘탈선’ 혹은 ‘악의적 치열함’ 2020-04-07
1401 논평 방송통신위원회는 언론 본분 망각한 ‘채널A, TV조선’ 승인 취소하라 2020-04-02
1400 논평 <총선미디어감시연대 논평> 선거 보도보다 선거에 더 올인하는 조선일보 2020-03-31
1399 논평 공영방송 인사들의 부적절한 정계 직행을 우려한다 2020-03-29
1398 논평 흥미위주 신상털기 선정보도 대신 디지털성범죄 근절방안 모색에 나서라 2020-03-26
1397 논평 <총선미디어감시연대 논평> 비판에 인색한 지상파 3사, ‘조국’ 불러내 프레임 짜기 나선 보수언론 2020-03-24
1396 논평 <총선미디어감시연대 논평> 민생 위기 외면한 채 ‘코로나 정치’에 골몰하는 언론 2020-03-18
1395 논평 KBS ‘김경록 인터뷰’ 중징계가 남긴 언론계의 과제 2020-02-28
1394 논평 ‘심의기구’를 ‘권력에 이르는 수단’으로 전락시킨 전광삼 위원, 당장 사퇴하고 사죄하라 2020-02-21
1393 논평 방통위는 5‧18 망언 감싼 서정욱 변호사의 KBS 보궐이사 추천을 취소하라 2020-02-19
1392 논평 ‘비판적 언론’ 고발하려 한 집권당…자유한국당 보고도 교훈 없었나 2020-02-14
1391 논평 극우적 성향을 드러낸 서정욱 변호사는 KBS 보궐이사가 될 수 없다 2020-02-12
1390 논평 또 ‘현직 언론인 청와대 직행’, 정부는 ‘언론 자유’ 약속 잊었나 2020-0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