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 방송심의위원회, 44차 심의 안건

연예인 마약 사건에 성소수자 인권 침해한 TV조선


민언련은 시민 방송심의위원회 44차 안건으로 TV조선 <보도본부핫라인>(4/10) ‘성소수자 인권 침해 보도’를 상정했다. 8일 방송인 하일(미국명 로버트 할리)씨가 마약 투약 혐의로 체포되자 9일부터 뉴시스를 시작으로 느닷없이 하일 씨의 성적 지향을 공개 비난하는 보도가 쏟아졌다. 방송사 중에서는 TV조선이 가담했는데 사실상의 ‘아웃팅’ 보도이자 성소수자 인권 침해 보도다.

범죄와 관련 없는 성적 지향 끌어와 비난, 참담한 인권 탄압
TV조선은 1년 전 다른 마약 사범의 ‘연인관계’ 주장을 빌미로 반복적으로 ‘동성 연인관계’를 강조했고 ‘충격적인 일’, ‘공범의 정체’ 등 선정적 묘사로 일관했다. ‘마약과 함께 동성 행각’이라는 표현으로 동성애를 마약과 같은 범죄로 취급하기도 했다. ‘연인관계’라는 주장은 마약 투약이라는 사건의 본질과 아무런 관련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범죄와 특정 성적지향을 연결해 보도한 것이다. 심지어 TV조선 기자들은 ‘하일 씨가 경찰에 끝까지 감추고 싶었던 것’이라며 성적 지향을 더욱 부각했는데, ‘감추고 싶은 부분’임을 알면서도 보도했다는 점에서 더욱 충격이다. 오로지 하일 씨의 성적지향을 부정적으로 묘사하기 위해 범죄와 관련 없는 요소를 의도적으로 동원한 것으로 볼 수밖에 없다.


성소수자 위협하는 ‘아웃팅’ 보도
무엇보다 하일 씨 본인의 동의 없이 성적 지향을 공개했다는 점에서 이런 보도는 인격 살인에 가까운 ‘아웃팅’이다. 여전히 성소수자에 대한 편견과 혐오가 만연한 한국 사회에서 이런 ‘아웃팅’은 성소수자의 고통을 가중시킨다. 하일 씨뿐 아니라 모든 성소수자를 위축시키고 위협할 수 있는 보도라는 의미이다. 더구나 동성애를 범죄, 충격적인 일로 규정했다는 점에서 TV조선의 인권 의식이 얼마나 낮은 수준에 머물러 있는 지 알 수 있다.


민원 제기 취지
국가인권위원회와 한국가지협회가 만든 인권보도준칙은 제8장 성적소수자 인권에서 “언론은 성적 소수자에 대해 호기심이나 배척의 시선으로 접근하지 않는다”, “성적소수자가 잘못되고 타락한 것이라는 뉘앙스를 담지 않는다”, “반드시 필요하지 않을 경우 성적 지향이나 성 정체성을 밝히지 않는다”라고 권고하고 있다. 언론인 스스로 만든 이 보도준칙을 TV조선은 정면으로 위반했다. 성소수자 인권 관련한 별도의 조항이 없는 방송심의규정에도 성소수자를 포함한 소외계층의 인권을 보호하도록 규정한 조항들이 있다. 역시 TV조선이 모두 위반한 조항들이다.

TV조선 <보도본부핫라인>(4/10)
직접 보고 평가해 주세요!






[ 응원글쓰기 ]



공지 상단 메뉴 응원글쓰기를 클릭하시면 응원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민주언론시민연합 2018.06.14

응원글쓰기를 클릭하신 후, 이주의 심의 내용을 모두 확인하시면 응원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더 보기
728 기득권의 나팔수 티비조선
미스터송 2018.06.08

언론의 민주를 위해 애써주시는 민언련 모든분께 감사드립니다. 기회만 엿보고 슬금슬금 고개드는 수구 꼴통들의 대변인같은 방송이 없어지길 기원합니다.

727 수구의 개돼지노비들의 교과서이자 시청각교육서
하오시면 2018.06.08

정말 말 안통하는 노인네들 서넛이 모여서 방송보는걸보면 TV조선 , 채널A. 그들의 하는 얘기를 보면 방송국대변인이라 믿을 정도로 똑같은 얘기를 합디다. 하루이틀도 아니고 그들이 북한의 세뇌교육을 그대로 답습해서 방송한지 몇 해일까요? 이제 방송국 없애도 세뇌병은 못 소칠 중병이 된 것 같네요.

726 티비조선은
이용석 2018.06.08

재승인대상보다 없어져도 되는 방송이며 어차피 일부러 찾아보지도 않고 시청률도 별볼일 없음

725 티비조선은
이용석 2018.06.08

재승인대상보다 없어져도 되는 방송이며 어차피 일부러 찾아보지도 않고 시청률도 별볼일 없음

724 민언련 화이팅입니다..^^
쁘휘 2018.06.08

민언련 화이팅입니다..^^

723 그냥 조선일보 폐간하죠. 민언련 화이팅!
망둑어 2018.06.08

다스뵈이다의 힘을 느낍니다. 민언련 힘내세요!

722 주마다 들리진 못해도 생각날 때마다 들리겠습니다! 민언련 화이팅!
똑띠삼촌 2018.06.08

화이팅 민언련! 날아라 민언련~

721 민언련 시민을 대신해서 열심히 해주세요. 항상 응원합니다.
박성일 2018.06.08

화이팅

720 민언련 항상 감사합니다.
시드니 2018.06.08

조선일보 좀 없애 주세요

719 민언련 화이팅!!
오재헌 2018.06.08

민언련 화이팅!! p.s 구글 크롬브라우저 사용하는데요 응원글게시판이 자동으로 아래로 펼쳐지네요 '응원글쓰기' 버튼 클릭이 힘드네요 홈페이지 관리자분 참고하세요

718 조선일보 폐간에 한힘 보탭니다
좆중똥패망 2018.06.08

.

717 조중동 폐간
비공개아이디 2018.06.08

언론이라고 볼 수 없는 놈들..폐간 !

716 응원합니다
벌레인생 2018.06.08

블랙하우스는 중징계 받았다고 하는데 불공정한 방심위가 정상화되기를 바랍니다

715 파이팅!!
전홍규 2018.06.08

종편은 없어져야됩니다

714 응원합니다
유광열 2018.06.08

화이팅

713 응원합니다
AttractionK 2018.06.08

매우 응원합니다

712 PC 즐겨찾기 해놓고, 이번에도 참여합니다.
saiorse 2018.06.07

.

711 화이팅! 참여합니다
김영옥 2018.06.07

화이팅!

710 다스뵈이다 보고 왔어요~
깨시민 2018.06.07

시방위 응원합니다. 즐겨찾기 했어요^^

709 파이팅!!!
국민 2018.06.07

파이팅!!!

708 조중동이 폐간되는 그날까지★
부릉이 2018.06.07

TV조선을 시작으로 나아가 언론권력이 해체될 수 있길! 민언련의 분전을 응원합니다★

707 응원글 남기기를 클릭하려면 타이밍과 순발력이 필요하네요 ㅋㅋ
민언련화이팅 2018.06.07

버튼을 맨 위로 올려주셔도 좋을 것 같고, 자동으로 댓글이 추가? 되는 기능을 없애 주셔도 좋을 듯^^ 즐겨찾기 해놓고 가끔 들어와보고 있습니다. 매번 찾아보는 것도 진짜 고역일 듯. 화이팅!!

706 좇선은 사라져야
김민선 2018.06.07

시방위 민언련 응원합니다!! Tv조선 안보는게 소원입니다!!.

705 응원합니다. 시방위~
김미 2018.06.07

공정한 방송은 우리의 미래 입니다. 끝까지 파헤쳐 주세요!!!

704 이건 방송이 아니다
연창훈 2018.06.07

방송이 아니라 비방과 조롱이다

703 도를 넘는 조롱
윤나리 2018.06.07

꼭 징계해주세요

702 야! 티비조선!! 진짜 일 고따구로 할래?
김광욱 2018.06.07

귓방맹이를 그냥!

701 참여하기가 매우 어렵네요,, 사람들이 버튼 누르려다 지쳐서 안 올것 같아요. 보다 쉽게 수정 필요합니다
용알이 2018.06.07

.

700 응원글 쓰기 버튼 위치 좀 바꿔주세요
미나리 2018.06.07

크롬 사용 중인데 응원글 쓰기 버튼 누르려고 하면 계속 스크롤 바 밑으로 새 응원글이 불러와져서 애로사항이 꽃핀답니다 그리고 심의 안건 본문 내용 가독성이 떨어집니다, 문단 끝나면 엔터키로 줄바꾸기 섞어주면 나아질 것 같고요. 매주 올게요, 고맙습니다 :)

699 찾기 힘들아요
브라돌이 2018.06.07

저 멀리 타국 (브라질)에서 항상 응원합니다. 시방위 찾기 생각보다 어려웠답니다. 구글로 로그인하고 매주 상정 되는걸 자동 알려주는 기능이 있으면 편할것 같아요~ 근데...그런거 없어도 매주 챙겨 보겠습니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