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 방송심의위원회, 39차 심의 안건

MBN <뉴스와이드>(3/4) ‘자유한국당은 내 집안(?)’


민언련은 시민 방송심의위원회 39차 안건으로 MBN <뉴스와이드>(3/4)를 상정했다. MBN의 고정 패널 차명진 전 자유한국당 의원은 황교안 자유한국당 신임 대표의 행보를 평가하던 중, 황 대표가 자신에게 전화하지 않았다며 서운함을 토로하고 ‘자유한국당은 내 집안 얘기’라며 타 패널의 비판을 거부했다. 이런 막무가내 태도로 토론을 망쳤으나 다른 패널들과 진행자는 박장대소하며 장난스레 넘어갔다. 보도‧시사 프로그램인지, 농담으로 덧칠된 예능인지 분간이 어려운 황당한 방송이다.

‘나를 못알아 보니 망했다’(?)
차명진 씨는 직접 그린 그림으로 황교안 대표를 ‘망한 샤오미 폴더블폰’에 비유하더니 “사람 보는 눈이 좁다”고 비판했다. 그 이유는 “차명진을 못 보는 것”이라 했다. 요컨대 자신을 못 알아봤으니 황 대표는 망했다는 것이다. 이런 황당한 발언을 중지시켜야 할 진행자 백운기 앵커는 오히려 “전화 못 받았어요?”라며 거들었고 차 씨는 전화를 못 받았다며 재차 “보는 눈이 좁다”고 비난했다.


‘자유한국당은 내 집안 얘기’(?)
자신을 발탁하라는 요구를 공공재인 전파로, 심지어 객관성이 기본인 보도‧시사 프로그램에서 내놓은 차명진 씨는 허탈하게도 ‘황교안 평가’에 있어서는 ‘잘 모르겠다’는 평가를 내렸다. 패널로서 직무유기나 다름없다. 이후 김종욱 동국대 교수가 5‧18 망언 및 친박 인선을 근거로 황 대표 체제에 “수성이 어려울 것”이라 비판하자 차명진 씨는 “저의 집안 얘기를 저분이 마음대로 한다”고 반발했고 이에 김종욱 씨가 “진심어린 충언”이라 말하자 “실컷 패놓고서 너를 사랑해서 팼다고요?”라며 막말을 이어갔다. 기본적 논리와 상식이 사라진 토론이다.


방송 망친 패널, 방치하는 MBN
이렇게 품위 있는 토론을 방해하는 차명진 씨의 불손하고 비논리적인 태도가 매번 반복되고 있으나 MBN은 방치하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도 진행자와 타 출연자들은 정정이나 사과는커녕, 박장대소하며 ‘차명진 씨가 나와 힘이 난다’는 반응을 보였다. 시청률을 위해 보도‧시사 프로그램의 기본 책무를 내팽개치고 있는 행태이다.


민원 제기 취지
자유한국당을 자신의 ‘집안 얘기’라며 노골적으로 특정 정당을 응원하고 타 패널의 합리적인 비판까지 방해하는 것은 보도‧시사 프로그램을 넘어 방송에 부적합하다. 예능에서도 최소한의 예의를 지키기 마련이다. 이런 방송은 시청자를 우롱하고 농담 속에서 잘못된 정보를 주입할 위험이 크다.

MBN <뉴스와이드>(3/4)
직접 보고 평가해 주세요!






[ 응원글쓰기 ]



공지 상단 메뉴 응원글쓰기를 클릭하시면 응원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민주언론시민연합 2018.06.14

응원글쓰기를 클릭하신 후, 이주의 심의 내용을 모두 확인하시면 응원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더 보기
3306 민언련 응원합니다
김영배 2019.01.26

정말 열일하는 민언련 응원합니다!! 꼭 성과를 내어서 언론이 바로서게되길~

3305 가짜뉴스의 전형이네
똥대가리 2019.01.26

변환봉? 머리에 똥물이 가득한 듯 보이는 구나. 아니면 돈벌이를 위해서 그럴듯한 가짜뉴스를 뻔뻔하게 암송하고 있거나...

3304 재판거래는 있을수없다.
신동학 2019.01.26

응원합니다.

3303 응원합니다
문경호 2019.01.26

티비조선,엠비엔,채널에이 등의 종편은 아예 채널을 삭제해서 보지는않지만, 이런 시궁창같은 방송을 여전히하고있고 시청자들에게 가짜정보를 여전히 제공하고있다는 것에 소름이 끼칩니다. 늘 응원합니다 민언련!

3302 화이팅
화이팅 2019.01.25

맨날 좋은 의식 행사하게 해줘서 고맙습니다

3301 민주언론시민연합 활동에 항상 감사합니다!
윤홍열 2019.01.25

여전히 거짓과 모함이 판치는 한국 언론계에 민언련은 희망입니다!

3300 항상 응원합니다
가짜뉴스타파 2019.01.25

3299 민언련화이팅^^
ivory28 2019.01.25

민언련화이팅입니다.

3298 응원합니다!!
벨플라워 2019.01.25

.

3297 항상 고맙습니다.
김은정 2019.01.25

잘못된 방송을 바로 잡는데 앞장서 줘서 너무 감사합니다. 사실 저희들 대신 싸워 주는 거죠...모두 건강하세요~

3296 민언련 덕분에 잘못된 방송을 심사할 수 있어서 좋습니다
이지연 2019.01.25

개인으로는 수많은 방송을 일일이 모니터하기 힘든데 민언련 덕분에 잘못된 정보를 전달하고 있는 방송을 심의할 수 있어서 좋습니다. 힘든 작업을 앞장서서 해주시는 민언련 항상 응원할게요!

3295 민언련 응원합니다.
이두호 2019.01.25

묵묵히 반듯이 필요한 일을 해주시고 계십니다. 시민의 한 사람으로서 너무 감사드립니다.

3294 국민 세금으로 연합뉴스 보조금 지급 금지하라
SBS방송정지하라 2019.01.25

민언련 너무 고생하시네요 항상 잘보고 있습니다 가짜뉴스 유포하는 언론사에 국민세금 지금 금지하라

3293 민언련 힘내세요 !!!
난데 2019.01.25

MBN 얘네는 자기가 무슨말 하는지나 알고 떠드나 몰라...;;;;

3292 항상 고생많으십니다
김서현 2019.01.25

저런 개소리 듣고 찾아내는데 얼마나 고생이 많습니까... 우리대신 귀가 썩어가는 고행을 하시네요

3291 항상 고생많으십니다
김서현 2019.01.25

저런 개소리 듣고 찾아내는데 얼마나 고생이 많습니까... 우리대신 귀가 썩어가는 고행을 하시네요

3290 정신나간 사람은 매가 약이죠.
변환봉정신병자 2019.01.25

오보방지법이 빠른 시일내에 생기길 기대해 봅니다.

3289 언론이 바로서는 그날까지
박원근 2019.01.25

민언련 응원합니다

3288 국회의원 타 다른 위원 종편폐지 찬성해주세요 국회통과 해주세요 방송통신위원회 통과해요
멧돼지 산토끼 2019.01.25

국회의원 타 다른 위원 종편폐지 찬성해주세요 국회통과 해주세요 방송통신위원회 통과해요

3287 자유한국당 종편 폐지 반대 예요 쓰레기 멍멍이 똥개 자유한국당 망해다 종편폐지 찬성예요
박고조 2019.01.25

자유한국당 종편 폐지 반대 예요 쓰레기 멍멍이 똥개 자유한국당 망해다 종편폐지 찬성예요

3286 미디어법 강제 통과 구 한나라당 구 새누리당 자유한국당을종편만든채널예요 종편 폐지예요
박고조 2019.01.25

미디어법 강제 통과 구 한나라당 구 새누리당 자유한국당을종편만든채널예요 종편 폐지예요

3285 저런의식이 더 문제입니다.
Ran 2019.01.25

저런의식을 갖고 있다면 그 자체가 문제인데 그 말을 전파를 통해 내보내는 이런 전파낭비를 하고있는 현실이 참 개탄스럽네요. 저분 법적 절차좀 받으시구 한번 벌금과 구형을 가지고 조율한번 당해보셔도 저따위 소리를 하는지 보고싶습니다. 말인지 막걸리인지....... 이런 쓰레기보시면서 찾아내는 모니터닝하시는 분들...

더 보기
3284 끝까지 화이팅!!
당신을 믿어요. 2019.01.24

항상 공정하고 정직한 방송을 만들어 가기 위해 애써주셔서 감사드립니다^^

3283 민언련화이팅. 김언경 사무총장님 너무 고생많으시고 고맙습니다.
김성태 2019.01.24

민언련화이팅. 김언경 사무총장님 너무 고생많으시고 고맙습니다.

3282 제발 부탁합니다
해원 2019.01.24

민언련 응원합니다.방송이든 신문이든 신뢰할 수 있으면 좋겠어요

3281 깨끗하고 자유로운 언론을 위해 힘써주십시오.
조희철 2019.01.24

촛불혁명으로 나라가 앞으로 뛰어가려하는 이 시점에 대한민국의 발목을 잡는것은 언론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언론이 권력화되어 자신들의 이익을 위해 나라를 주무르다시피 하고 있는데, 의도적으로 가짜 정보를 뿌리는 언론에게는 두번 다시 기회를 주면 안됩니다.

3280 종편
김성수 2019.01.24

아직도 이런 쓰레기 방송이 전파를 타고 있습니까?

3279 후손들에게 깨끗한 국가를 물려주기 위해
곰탱이 2019.01.24

적폐언론이 사라지는 그날까지 응원합니다.

3278 민언련이 가는 길을 응원힙니다.
희망셋 2019.01.24

계속 뚜벅뚜벅 걸어가주세요.

3277 클릭하면 바로 공유 할 수 있게 만들면 않되나요?
도날드밀 2019.01.24

클릭하면 바로 공유 할 수 있게 만들면 않되나요? 주소복사해서 붙여넣기 할려니 조금 불편하기에 매일할 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