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 방송심의위원회, 44차 심의 안건

연예인 마약 사건에 성소수자 인권 침해한 TV조선


민언련은 시민 방송심의위원회 44차 안건으로 TV조선 <보도본부핫라인>(4/10) ‘성소수자 인권 침해 보도’를 상정했다. 8일 방송인 하일(미국명 로버트 할리)씨가 마약 투약 혐의로 체포되자 9일부터 뉴시스를 시작으로 느닷없이 하일 씨의 성적 지향을 공개 비난하는 보도가 쏟아졌다. 방송사 중에서는 TV조선이 가담했는데 사실상의 ‘아웃팅’ 보도이자 성소수자 인권 침해 보도다.

범죄와 관련 없는 성적 지향 끌어와 비난, 참담한 인권 탄압
TV조선은 1년 전 다른 마약 사범의 ‘연인관계’ 주장을 빌미로 반복적으로 ‘동성 연인관계’를 강조했고 ‘충격적인 일’, ‘공범의 정체’ 등 선정적 묘사로 일관했다. ‘마약과 함께 동성 행각’이라는 표현으로 동성애를 마약과 같은 범죄로 취급하기도 했다. ‘연인관계’라는 주장은 마약 투약이라는 사건의 본질과 아무런 관련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범죄와 특정 성적지향을 연결해 보도한 것이다. 심지어 TV조선 기자들은 ‘하일 씨가 경찰에 끝까지 감추고 싶었던 것’이라며 성적 지향을 더욱 부각했는데, ‘감추고 싶은 부분’임을 알면서도 보도했다는 점에서 더욱 충격이다. 오로지 하일 씨의 성적지향을 부정적으로 묘사하기 위해 범죄와 관련 없는 요소를 의도적으로 동원한 것으로 볼 수밖에 없다.


성소수자 위협하는 ‘아웃팅’ 보도
무엇보다 하일 씨 본인의 동의 없이 성적 지향을 공개했다는 점에서 이런 보도는 인격 살인에 가까운 ‘아웃팅’이다. 여전히 성소수자에 대한 편견과 혐오가 만연한 한국 사회에서 이런 ‘아웃팅’은 성소수자의 고통을 가중시킨다. 하일 씨뿐 아니라 모든 성소수자를 위축시키고 위협할 수 있는 보도라는 의미이다. 더구나 동성애를 범죄, 충격적인 일로 규정했다는 점에서 TV조선의 인권 의식이 얼마나 낮은 수준에 머물러 있는 지 알 수 있다.


민원 제기 취지
국가인권위원회와 한국가지협회가 만든 인권보도준칙은 제8장 성적소수자 인권에서 “언론은 성적 소수자에 대해 호기심이나 배척의 시선으로 접근하지 않는다”, “성적소수자가 잘못되고 타락한 것이라는 뉘앙스를 담지 않는다”, “반드시 필요하지 않을 경우 성적 지향이나 성 정체성을 밝히지 않는다”라고 권고하고 있다. 언론인 스스로 만든 이 보도준칙을 TV조선은 정면으로 위반했다. 성소수자 인권 관련한 별도의 조항이 없는 방송심의규정에도 성소수자를 포함한 소외계층의 인권을 보호하도록 규정한 조항들이 있다. 역시 TV조선이 모두 위반한 조항들이다.

TV조선 <보도본부핫라인>(4/10)
직접 보고 평가해 주세요!






[ 응원글쓰기 ]



공지 상단 메뉴 응원글쓰기를 클릭하시면 응원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민주언론시민연합 2018.06.14

응원글쓰기를 클릭하신 후, 이주의 심의 내용을 모두 확인하시면 응원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더 보기
3818 TV 조선은 폐지가 답입니다.
맥도리 2019.04.04

TV 조선은 페지가 답입니다. 기준이 없어요.

3817 보도의 목적을 잊지 말길
기레기아웃 2019.04.04

목적보다 시청율을 의식한 자극적인 방송은 차라리 안하는게 좋다

3816 TV조선을 비롯한 조선일보 계열사는 언론이 아닙니다.
백갑천 2019.04.04

TV조선을 비롯한 조선일보 계열사는 언론이 아닙니다. 사회에 암적존재로 판단됩니다.

3815 좃산퇴출
김민영 2019.04.04

좃산퇴

3814 정의 반대편 사람들
신형석 2019.04.04

정말 이런 사람들이 만든 방송국은 사라져야합니다.

3813 제대로된 언론을 원합니다.
임청 2019.04.04

제대로된 언론을 원합니다.

3812 민언련 화이팅!
JHLIM 2019.04.04

민언련이 매우 중요한 일을 하고 있습니다. 민언련을 지지합니다.

3811 제발 조선일보 사라졌으면 좋겠어요
wiil 2019.04.04

조선일보 폐지 바랍니다

3810 TV조선은 폐지가 정답입니다!!!
조창현 2019.04.04

TV조선은 폐지가 정답입니다!!!

3809 TV조선은 폐지가 정답입니다!!!
조창현 2019.04.04

TV조선은 폐지가 정답입니다!!!

3808 이런 방송은 보고 싶지 않습니다.
오병천 2019.04.04

이런 방송은 보고 싶지 않습니다.

3807 이런방송보고싶지않습니다
방가방가 2019.04.04

.

3806 언론의 탈을 쓴 적폐는 사라져야 합니다.
봄봄보옴 2019.04.04

.

3805 방씨 가족방송은 영원히 퇴출 희망합니다.
이상수 2019.04.04

대한민국에서 조선이 없어졌으면 좋겠습니다.

3804 민언련 화이팅
민주 2019.04.03

.

3803 다시는 안 보게
방가님아 안녕 2019.04.03

다시는 강제로 안 보게 해 주소서!

3802 천황폐하만세!
방가네 2019.04.03

를 외치던....

3801 방사장의 개인 방송 TV조선은 이 나라의 분명한 적폐
김진영 2019.04.03

어용방송, 방씨의 개인방송인 TV조선은 명백히 폐쇄조치해야만 합니다.

3800 매국노
폐지가답 2019.04.03

가짜뉴스

3799 거짓 편파 tv조선
오냐 2019.04.03

tv조선 out

3798 민언련이 있어 힘이 됩니다
어째 2019.04.03

저따위 오보나 내고있는 것들이 언론을 장악하고 있는 이런 시절에 민언련이 얼마나 소중한지 모릅니다 힘내주세요

3797 조선은 방송의 품격을 져버렸다
우진아빠 2019.04.03

심의위원회가 조선tv의 잘못을 제대로 심의해야 합니다

3796 이런 방송만든 사람들은 다시 방송 못하게 해주세요
이건익 2019.04.03

.

3795 이게 언론이냐!!
이승현 2019.04.03

이런 사이비 언론은 빨리 사라져야 합니다

3794 민언련 응원합니다
드르르응 2019.04.03

불공정 편파 종편 허가 취소까지 화이팅

3793 TV 조선이 페간하는 날까지
변희남 2019.04.03

폐간하라

3792 대한민국 암덩어리 조선일보
헐레벌떡 2019.04.03

.

3791 그 언론이 제대로 설 때까지
인상우 2019.04.03

그 해당 언론이 제대로 설 때 까지 계속 관심을 갖겠습니다.

3790 Tv조선 및 조선일보 폐간 필요
방가워 개새야 2019.04.03

대한민국 정상화를 위해서 국론 분열시키고 여론 호도하는 국가불온 세력 티비조선 및 조선일보는 시급히 폐간되어야 한다

3789 방송 좀 제대로 하시기 바랍니다.
이승근 2019.04.0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