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_
4.13(토) 세월호참사 10주기 '4.16기억문화제 in 서울'에 민언련과 함께해주세요
진실, 책임, 생명, 안전 “세월이 지나도 우리는 잊은 적 없다”
등록 2024.04.11 15:38
조회 131

세월호참사 10주기 <4.16기억문화제 in 서울> 

진실, 책임, 생명, 안전  “세월이 지나도 우리는 잊은 적 없다”

민언련과 함께하기 👉 https://muz.so/aued

 

스크린샷 2024-04-11 오후 3.20.13.png

 

열 번째 봄, 세월호참사 10주기입니다. 

 

10년 전 2014년 4월 16일, 국가가 생명을 구하지 않는 믿기지 않는 참사를 목격하며 우리는 운이 좋아 살아남은 생존자이자 사회를 구성하는 시민으로서 세월호참사 이전과 이후는 달라져야 한다고 다짐했습니다. 가방에는 노란 리본을 자동차에는 노란리본스티커를 붙이며 세월호를 기억해왔습니다. 

 

기억은 힘이 셉니다.

 

천만서명을 통한 국가최초의 재난참사 특별조사위원회, 재난참사피해자 언론보도지침, 4.16인권선언, 참사에 책임있는 정권 탄핵 등 많은 변화를 만들어왔습니다. 세월호참사 피해자는 ‘재난참사 피해자권리’를 확장하고 상처입은 치유자로서 다른 재난참사 피해자에게 손을 내밀어 왔습니다. 

 

4월 16일의 약속을 실천한지 10년이 되었습니다. 그러나 여전히 세월호의 진실은 온전히 밝혀지지 않았으며, 국가는 여전히 생명안전의 보호책임을 소홀히 하고 있습니다. 그로 인해 10.29이태원참사라는 사회적참사가 발생하고 기후위기가 날로 커져감에도 국가가 기후재난에 대한 대비, 예방책을 세우지 않고 있어, 반지하 침수 피해, 7.15 오송지하차도 참사와 같은 기후재난 또한 거듭 반복되고 있습니다. 

 

민주언론시민연합은 세월호참사 10주기 기억문화제에 함께하며 아직 온전히 밝혀지지 않은 세월호의 진실, 국가의 생명보호에 대한 완전한 책임을 같이 외치려고 합니다. 세월호참사로 인해 희생되신 희생자와 생존자, 세월호참사 이후 국가폭력으로 인한 피해자를 기억하고 생명을 존중하는 안전사회를 향한 다짐을 회원 여러분도 함께하며 다시 새겨보는 시간을 갖길 바랍니다. 광장을 가득 메웠던 그때처럼, 다시 거리에서 기억문화제를 통해 0416 그날의 약속을 지켜주세요. 회원 여러분,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세월호참사 10주기 '4.16기억문화제 in 서울'>

o 참여신청하기: https://muz.so/aued

o 일시: 4월 13일(토) 오후 5시 30분 사전 행사(3시 30분)도 있습니다. 여러 부스도 구경하시고 본행사에서 민언련과 함께해주세요.

o 장소: 시청역 5번 출구 시청광장 앞 

o 주최: 세월호참사 10주기 위원회, 4.16연대, (사)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

※ 본무대에 오시면 '민언련 깃발'을 찾아주세요.

o 문의: 민언련 02)392-0181(참여기획팀) 혹은 010-3092-0181

o 행사 상세 안내(이미지)

행사안내1.png 행사안내2.png
행사안내3.png 행사안내4.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