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25 논평 상식적인 의혹 보도에 ‘묻지마 소송’ 거는 MBC, 언론 자격 있나 2017-01-19
2424 기자회견문 공영방송 농단한 MBC 안광한을 당장 구속하라! 2017-01-13
2423 성명 OBS 대주주 백성학은 방송에서 당장 손을 떼라! 2017-01-12
2422 논평 방송법 시행령 개정안 주요내용에 대한 의견 2017-01-09
2421 기자회견문 청와대 기자단은 국민 앞에 사죄하고, 당장 해체하라 ! 2017-01-05
2420 논평 적폐 드러낸 시청자미디어재단 개혁하자 2017-01-05
2419 기자회견문 국회는 언론장악방지법 즉각 제정하고 언론게이트 청문회 개최하라! 2016-12-21
2418 성명 민주주의와 언론통제는 같은 자리에 설 수 없습니다 2016-12-19
2417 기자회견문 지역방송은 지역민주주의의 보루! 방통위는 경인지역 시청주권 보장하라! 2016-12-19
2416 논평 SBS 보도통제 진상을 밝혀라 2016-12-15
2415 성명 [공동성명] MBC의 비선실세 특혜비리, 방송농단 책임자를 처벌하라! 2016-12-15
2414 논평 박근혜 탄핵소추안 가결, 언론 바로 세우기의 서막이다 2016-12-09
2413 논평 이제 박근혜 즉각 퇴진과 언론장악 적폐 청산에 나서자! 2016-12-09
2412 논평 종편 이대로 놔둘 수 없다 -귀태방송, 종편 특혜 환수하라 2016-12-01
2411 성명 대통령의 꼼수에 우리는 답한다. “즉각 퇴진하라!” 2016-11-29
2410 논평 ‘부역 언론 개혁’ 주장에 적반하장 추태 부린 TV조선 2016-11-29
2409 성명 검찰은 ‘박근혜 범죄 정권의 공범’ 김성우를 당장 구속하라! 2016-11-24
2408 논평 KBS·MBC, 박근혜 정권과 동반몰락 선택했다/공정방송의 새 역사를 쓰자 2016-11-23
2407 기자회견문 특검은 대통령부터 언론부역자까지 남김없이 조사·청산하라 2016-11-23
2406 논평 특검, 언론탄압의 주범과 공범들을 철저히 수사하라 2016-11-16
2405 논평 ‘최순실 허수아비 정부’ 눈치 보는 방통위, 당장 공영방송 정상화에 나서라 2016-11-15
2404 기자회견문 청와대기자단은 국민을 대신해 대통령에게 질문하라! 2016-11-15
2403 성명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을 즉각 중단하라! 2016-11-15
2402 논평 부역자 조우석, 청산대상 1호가 될 것이다 2016-11-14
2401 성명 박근혜 대통령은 ‘어물쩍’ 그만 하고, 국민 앞에서 명확한 입장 밝혀야 2016-11-14
2400 논평 ‘기레기 언론’ 청와대 기자단은 반성하라 2016-11-07
2399 기자회견문 무너진 민주주의를 일으켜 세울 책임은 언론에 있다 2016-10-31
2398 논평 인터넷언론의 자유와 다양성을 허하라 2016-10-28
2397 논평 박석운 대표 모욕죄 무죄 판결, 사필귀정이다 2016-10-28
2396 성명 [공동성명] KBS 길환영 사장의 '사드 보도지침'에 대한 언론시민사회단체 공동성명(2016.7.15.) 2016-10-24